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
Total711,184
Today35
Yesterday197
4.16세월호참사가족대책협의회
4.16연대
딱 하루

 by eJungHyun

글 보관함

등록 : http://onoffmix.com/event/4505
 
===========================================================================================================================
 
1시 즈음, 교보타워 23층 대회의실에 도착했다.
 
 
도착을 해서 참가자 등록을 조금 돕다가,
사진을 찍다가, 여기 저기 인사를 다니다가!
 
13:30, 드디어 강의가 시작 되었다.
 
 
첫번째,
 
JBoss User Group, 원종석 님의 RHQ 강의.
개념 설명과 함께, 설치 방법 등을 설명해 주시고
오픈 소스 DB를 메소드, 테이블 등등 다양한 plug in을 만들어서 직접 적용하는 사례를 보여주셨다.
 
음, PosgreSQL을 지원한다고 하니, 적용해 볼 만 하다는 생각이 든다.
어떤 테이블을 어떻게 사용하고 있는지 모니터링이 가능하니,
현재 쓸데 없이 만들어져만 있고 관리가 되지 않는 테이블이나 시퀀스 등을 제거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또한, 자바로 구현된 웹 어플리케이션을 모니터링 하면서, 좀 더 간결하고 효율적인 어플리케이션으로
완성 시켜 나갈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웹서핑도 하고 서적도 좀 찾아 봐야 겠다.
모르는 것이 있으면 종석님께 이메일 GoGoGo
 
 
 
두번째,
 
OKJSP 허광남 님의 이클립스 팁 강의.
이클립스에서 잘 알려지지 않은 몇가지 팁에 대해서 알려 주셨다.
 
제일 먼저 알려 주신
Team - Show Annotation
저장소에 update (혹은 push) 한 사람들을 코드 한 줄 한 줄 알 수 있다.
호,,, 이거 문제가 있든 궁금함이 있든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팁이 되겠다 싶다.
 
그 외에는 Web 프로젝트를 할 경우에 유용해 보이는 팁들이었다.
트위터에 Tweet을 보내면 상품을 주신다 하여 슝슝 보내어 얻은 라이트 세이버.
 


 
요렇게 생겼다.
월간 마소에서 스폰해준 라이트 + 차량용 비상용품.
이건 뭐,, 여러 가지 용도로 사용하려면 차를 사야 하는겨? ㅎㅎ
 
 
 
다음은 Coffe Break!
 


받은 상품과 커피, 쿠키 2조각.
지난번과 다르게 이번엔 참여도가 살~짝 저조하여 쿠키가 많이 남았다.


세번 째,

특별 세션으로, NHN 이상민 님의 2011 ApacheCon 강의.
아파치콘에서 사람들과 나눈 이야기, 커미터들의 프로젝트 소개 등 유용한 이야기를 나누어 주셨다.
나도 언젠가 인큐베이터 프로젝트의 커미터가 될 수 있을까.
영어만 잘하면!
이라는 말씀을 하셨던 이상민님.
강의 재밌었습니다.

이상민님 강의중.
 
 
네번 째,
 
KSUG 진광용 님의 Spring Framework 3.1 의 새 기능 소개 강의.
사실,,, 마지막 강의는,,
여기 저기 왔다 갔다 하며 인사하고 어쩌고 하느라,,
잘 듣지 못했다.
조금 아쉽다.
xml 코딩 대신 java 단의 설정으로 프로젝트 개발을 좀 더 간편하게 할 수 있다는 것.
Annotation 관련.
등등의 이야기를 오가면서 주워 들은 것이 기억이 난다.
 
=============================================================================================================
 
끝나고 나서 뒷풀이 자리.
훌륭하신 분들과 대화를 나누며 무언가 나의 이야기를 전하고 조언을 들을 수 있다는 것이 참 좋다.
 
매번 세미나에 참석 할 때마다, 많은 자극이 된다.
나는 지금 무엇을 하고 있는가,, 앞으로 해야 할 것은 무엇인가,,
실천에 잘 옮기지 못하고 어영부영 하는 사이에 시간은 흘러간다.
 
다시 정신을 차리고 무엇이든 하며 달려야 한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2 3 4 5 6 7 NEXT
사랑합니다. 편안히 잠드소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