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   2018/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tatistics Graph
Total705,721
Today111
Yesterday143
4.16세월호참사가족대책협의회
4.16연대
딱 하루

 by eJungHyun

글 보관함

2017. 04. 11

​버스를 타고 이동하는 길에 양재시민의 숲에 만발한 벚꽃을 보고 다짐을 했다.

내일은 꼭 가봐야지. 


오후 5시가 다 되었을 쯤, 그 결심을 실행하러 산책에 나섰다.

꽃 사진을 잘 찍는 편은 아닌데, 이날 처럼 꽃을 보러 산책을 나서는 때면

유난히 꽃만 찍게 된다.


가는 길 인도 주변에 핀 꽃들. 

나는 들꽃에 이름을 잘 모른다.

 

 

 

양재 시민의 숲 옆 여의천 산책로를 걸었다.

가을과 봄이 함께 어울어져 있다.


이곳이 이렇게 예뻤었나? 

한 겨울 휑하니 스산한 느낌의 시민의 숲 산책은 뭔가 허전한 느낌이었는데.

따뜻한 햇살과 아직은 조금 선선한 바람. 더불어 꽃과 푸르름이 있으니 참 좋다.

봄은. 왔다.

과연 이 봄에 우리는 꽃길을 걷고 있는가.


여의천에 오리가 헤엄을 치는지 떠내려 가는지 알 수 없게 빠른 속도로 지나간다.

이 물에 물고기가 사나? 의심을 했었는데.

예상보다 물고기가 꽤 있었다. 

AT센터 뒷길.

여의천 산책로는 벤치가 없어서 앉아 쉴 수가 없는데, 이 곳에는 쉴 곳이 조금 있다.

다만, AT센터에 가까워 질수록 쓰레기통 주위에서 담배를 피는 사람들도 꽤 있다는 단점이..


산책을 하니 기분전환이 된다.

꽃이 부슨 죄가 있으랴. 

예쁘기만 하구나.


그래. 봄이 왔다.

제발 꽃길을 부탁해.

'신변잡기 > 딱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년 티스토리 결산 - 사람 사는 세상을 이야기 합니다.  (0) 2018.01.14
2017년 8월 8일 부분월식. 다음 월식/일식 날짜  (0) 2017.08.08
벚꽃 산책. 꽃길을 부탁해.  (0) 2017.04.13
새싹  (0) 2015.08.26
회전문  (0) 2015.02.10
실수  (0) 2013.03.26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사랑합니다. 편안히 잠드소서

티스토리 툴바